오스람 옵토 세미컨덕터즈 제품의 REACH 정보

위험 물질을 양심적으로 취급하는 것은 오스람에게는 부차적인 것이다. 그보다 더 법정 규제를 넘어서서 제품 및 가공에 특정 물질을 피하고 줄이는 것이 우리가 추구하는 것이다.

이것이 가능하지 않는 곳이라면 어디서든 우리는 유럽 REACH 규제에 해당하는 우리 고객들에게 이 사실을 알린다.

2007년 6월 1일에 화학물질의 등록, 평가, 허가 및 제한[1](“REACH”)에 관한 규제(EC) No 1907/2006이 발효되었다.

REACH에는 다음의 규제가 포함되어 있다:

  1. 2008년 6월 1일부터 유럽 공동체(EC) 및 유럽 경제 구역(EEA) 내의 조제용 물질(혼합물)류의 제조업체 및 수입업체는 해당 물질을 최소한 1t/a 양으로 제조하거나 수입할 경우[2] 그리고 이러한 물질이 의무 등록에서 면제되지 않는 물질일 경우 이러한 물질을 유럽 화학물질 기구(EEA)에 등록해야 한다. 소위 “단계적 도입 물질”(예, 기존의 물질 목록 EINECS에 표시된 물질)은 2008년 6월 1일과 12월 1일 사이에 사전 등록할 수 있다. 사전 등록된 물질은 제조/수입 양에 따라 그 이후에 등록할 필요가 없다[3].
  2. 물질 및 조제용 물질의 공급업체는 수취인에게 안전자료대장[4]이나 안전정보[5]를 제공해야 한다. 특정한 경우에 이 안전자료대장은 관련 노출 시나리오(적절한 곳에서의 사용 및 노출 카테고리 포함)를 보여주는 별첨[6](“포괄적 안전자료대장”)으로 보충한다.
  3. 일반적이거나 합리적으로 예측이 가능한 사용 조건하에서 물질을 배포하려는 물품의 제조업체 및 수입업체는 물품에 해당 물질의 총 함유량이 1t/a를 넘는 경우 마찬가지로 관련 물질을 등록해야 한다[7]. 이러한 목적을 위해 동일한 등록 기간을 1의 사례처럼 적용한다.
  4. “후보항목 목록”에 물질의 물품당 0.1 질량 백분율 이상 함유하고 있는 물품의 제조업체 및 수입업체는 해당 물품의 전문 수취인 및 소비자에게 최소한 물질의 이름을 비롯하여 물품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충분한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8].
  5. 2008년 6월 1일부터 화학물질 사용자(물질 및 조제용 물질/혼합물질), 즉 “일반 사용자”는 기타 의무사항을 준수해야 하지만, 일부의 경우에 이들이 포괄적 안전자료대장을 받은 이후에도 마찬가지이다. 일반 사용자는 등록되어 있는 물질의 제조업체나 물질 및 조제용 물질의 수입업체를 지원하기 위해 해당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9].

[1] REACH에 관련하고, 유럽 화학물질 기구를 설립하고, 명령 1999/45/EC를 수정하고, 협회 명령 76/769/EEC 및 위원회 명령 91/155/EEC, 93/67/EEC, 93/105/EC 및 2000/21/EC뿐만 아니라 협회 규제(EEC) No 793/93 및 위원회 규제(EC) No 1488/94을 폐지하는 2006년 12월 18일의 유럽 의회 및 협회 규제(EC) No 1907/2006

[2] REACH 제 6조

[3] REACH 제 23조

[4] REACH 제 31조 (1)

[5] REACH 제 32조

[6] REACH 제 31조 (7)

[7] REACH 제 7조 (1)

[8] REACH 제 33조

[9] REACH 제 37조

 

2008년 10월 28일에 ECHA는 처음으로 허가에 대한 매우 높은 관심을 갖고 있는 후보물질 목록(SVHC)을 공개했다. 그 이후 여러 번에 걸쳐 물질을 추가해왔다. ECHA 웹사이트에서 공개된 후보물질 목록에서는 물질에 관한 배경 정보 및 관련 의무사항뿐만 아니라 최신 버전의 목록을 제공한다.

우리를 통해 고객이 입수한 물품(비화학물질)은 정상적으로나 합리적으로 예측 가능한 사용 조건하에서 어떤 물질도 배포할 의도를 가지고 있지 않다. 따라서 물질안전자료대장은 이용이 불가하고 이것은 단지 위험 물질 및 조제용 물질에만 필요하다. 우리에게 전달된 공급업체의 제품의 물질 사용에 관해서 우리는 공급업체와 지속적으로 확인해왔다.

현재 우리가 아는 바에 의하면, 33조에 설명한대로 후보물품 목록의 어떤 물질로 우리 제품에 존재하지 않는다.

더 많은 질문이 있을 경우 고객의 현지 판매처를 통해 우리의 EHS 부서로 언제든지 연락하기 바란다.

© 2017, 모든 판권은 OSRAM GmbH. 소유입니다.